부동산대출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내집마련의 꿈을 이루고자 많은 사람들이 필수적으로 이용하고 있고 부동산재테크를 목적으로 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그런데 최근 가계대출의 지속적인 증가세와 분양시장의 과열, 아파트 가격이 지속적으로 상승함에 따라 정부가 부동산 대출 규제를 더 강력하게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분양시장이 침체되고 주택거래 감소가 불가피해질 전망입니다. 앞으로는 기존 모든 대출을 합산하여 빚 갚을 능력을 종합적으로 따지는 부채원리금상환비율을 따져 한도가 정해지게 됩니다. 한마디로 부동산대출과 관련된 개인의 부채현황과 지불능력을 종합적으로 따져보는 방법을 택하는 것입니다. 따라서 부동산 투자 전략도 신중할 필요가 있는 시기입니다.

 

 

부동산담보대출도 감소세로 전환되었습니다. 집값이 단기간에 너무 오르면서 정부가 부동산 규제를 하면 집값이 내려갈 것이라는 심리도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부동산으로 인한 대출이 꼭 필요한 사람이라면 반드시 확인해야 할 사항들이 있습니다.

 

 

어느 금융기관에서 받는 지에 따라 금리가 조금 차이 나는 편이지만 태피탈의 경우에도 8%이상은 넘지 않습니다. 아파트담보대출의 경우 은행은 3.27%, 보험사는 3.49%, 저축은행은 5.7%, 캐피탈은 7.32% 정도가 됩니다. 또 전월세보증금은 은행 3.8%, 보험사 4.3%, 저축은행 6.8%, 캐피탈 6.4% 정도가 됩니다.  일반 부동산 담보대출은 은행 3.27%, 수협 4.5%, 새마을금고 5.7%, 저축은행 5.8%, 캐피탈 7.5% 정도가 됩니다.

 

 

대출을 받기 전에 상황계획을 먼저 세우는 것이 좋습니다. 부동산 담보대출은 상환기간이 긴 장기적은 상품입니다. 따라서 상환계획이 더욱 중요합니다. 자신의 조건에 맞는 금리를 잘 따져보고, 정부의 정책을 항상 주시해야합니다.